[킬링스토킹] Limited Edition 일러스트 캔버스 - 윤범

[킬링스토킹] Limited Edition 일러스트 캔버스 - 윤범

550,000원
쿠기 작가님의 특별 일러스트로 제작된 한정 일러스트 캔버스입니다.
재고: 0개

상품 소개

 작품명 : 킬링스토킹

 작가명 : 쿠기

 

 작가 소개

 2 레진코믹스 공모전 '대상수상

- 2016 11 4 <킬링 스토킹>으로 데뷔

스토커와 피해자의 관계에 동성애 코드를 접목시켜 장르적 한계를 뛰어넘었다는 평가

- 2017 9 15  34화로 <킬링 스토킹연재 진행 

 

 

 작품 소개

주인공 ‘윤범 ‘좋아하니까’ 라는 미명 하에 상대를 집요하게 쫓아다니는 스토커다.

안타까운 표적이  인물은 같은  동기인 ‘상우’. 상우의  안에 들어온 윤범은 보지 말아야  것을 보고 말았다.

그리고 스토커였던 윤범은 납치 감금 피해자가 되어 상우와 위험천만한 동거를 시작하게 된다.

이때부터 벌어지는 미묘한 심리 변화와 감정의 흐름이 날이   예리하고 첨예하다.

  스토커와 피해자의 구도는 스토커를 미지의 존재혹은 살인마와도 같은 악당으로 표현하여 공포심을 자극하기 마련이다.

 작품은 관계의 역전을 통해  고리타분한 구도의 변화를 주었다.

 스토커가 스토킹하던 인물이 사실 살인자라면상상만 해도 따분하진 않다다만 마지막 장면 탓에 머리가 아파올 뿐이다.





쿠기 작가님의 특별 일러스트로 제작된 한정 일러스트 캔버스입니다.


레진에서 연재 중인 화제작 <킬링스토킹>의 두 주인공, 윤범과 오상우를 캔버스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고급스러운 전시 캔버스입니다.

한정 상품으로 각각 3점씩만 판매가 진행됩니다.


Limited Edition 일러스트 캔버스를 지금 만나보세요!!


소재 :  캔버스 / 캔버스 천 - UV프린팅 인쇄

크기 : B3(353 x 500 mm)








실제 캔버스 사진



3 Reviews Found

Admin – April 03, 2016:

Sed eget turpis a pede tempor malesuada. Vivamus quis mi at leo pulvinar hendrerit. Cum sociis natoque penatibus et magnis dis

Ahsan – April 01, 2016:

Sed eget turpis a pede tempor malesuada. Vivamus quis mi at leo pulvinar hendrerit. Cum sociis natoque penatibus et magnis dis

Tafseer – March 31, 2016:

Sed eget turpis a pede tempor malesuada. Vivamus quis mi at leo pulvinar hendrerit. Cum sociis natoque penatibus et magnis dis

Add a Review

Product Tags

There are many variations seds of passages of books are available, but the majority have suffered alteration in some seds form, by injected humour, or randomised words which don't look even slightly ut believable.

Lorem Ipsum is simply dummy text of the printing and typesetting industry. Lorem Ipsum has been the industry's standard dummy text ever since the 1500s, when an unknown printer took a galley of type and scrambled it to make a type specimen book. It has survived not only five centuries, but also the leap into electronic typesetting, remaining essentially unchanged. It was popularised in the 1960s with the release of Letraset sheets containing Lorem Ipsum passages, and more recently with desktop publishing software like Aldus PageMaker including versions of Lorem Ipsum.

다른 상품 더 보기